Los Angeles

Mostly Cloudy
55.6°

2018.12.10(MON)

'손흥민 1차전 결장'...AG축구대표팀, 9일동안 조별리그 4경기 '강행군'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7/29 23:16


아시안게임에 합류할 손흥민. [중앙포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대회 2연패에 도전하는 한국 남자 축구가 조별리그에서 힘겨운 승부를 펼치게 됐다.

대한축구협회가 30일 발표한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경기 일정에 따르면, 한국은 다음달 12일 오후 6시(이하 한국시간) 인도네시아의 자와바랏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바레인과 대회 조별리그 E조 1차전을 치른다. 이어 15일 오후 9시에 아랍에미리트와 2차전을 갖고, 곧바로 17일 오후 9시에 말레시이아와 3차전, 20일 오후 9시에 키르기스스탄과 4차전을 연달아 치른다. 단 9일새 4경기를 치러야 하는 강행군이다.

특히 한국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개막전(11일)을 치른 뒤 다음달 13일에 합류해 1차전은 물론 경우에 따라 2차전 출전도 힘들 것으로 보인다. 또 황희찬(잘츠부르크), 이승우(헬라스 베로나)도 다음달 10일, 8일에 합류해 초반 출전이 어려울 수 있어 김학범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 감독의 고민이 깊어지게 됐다.


김학범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 감독. [연합뉴스]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는 각 조 1,2위 팀이 16강에 직행하며, 조 3위 팀 중 순위가 높은 4개 팀이 추가로 16강에 오른다. 16강전은 23일 또는 24일, 8강전은 27일, 4강전은 29일에 열리며, 결승전과 3-4위 결정전은 9월 1일에 진행된다.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대표팀은 31일 오후 2시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 소집돼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돌입하며,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엔 다음달 8일 입성한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관련기사 LA 온 토트넘 손흥민 프리시즌 첫 골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