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7°

2018.09.20(THU)

Follow Us

수도권 38도까지 치솟는 폭염…'내일은 39도까지 올라'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7/30 16:04

(수원·의정부=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31일 수도권 지역은 경기 남부지역 낮 최고기온이 38도 이상까지 치솟는 등 찜통더위가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경기도 수원, 성남, 과천, 군포 등 남부지역 도시들의 낮 최고기온이 38도 이상 오를 것으로 예보됐다.

경기 북부 지역도 낮 최고기온이 포천 37도, 가평 38도, 파주 36도 등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역별로 차이는 있으나 경기도 대부분 지역이 37∼38도까지 기온이 오를 것으로 보인다"며 "내일 기온은 오늘보다 더 올라 경기 남부지역은 39도까지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날 경기지역 아침 기온은 27∼29도를 기록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덥고 습한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당분간 찜통더위가 이어지며, 비 소식도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야외활동을 최대한 자제하고 특히 노약자는 건강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말했다.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 전역에는 폭염 경보가 발효 중이다.

jhch793@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최재훈

관련기사 세계 살인 폭염 정전 산불 피해-폭우 태풍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