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2.9°

2018.09.26(WED)

Follow Us

표창원, '함승희 법인카드' 비난…"강원랜드는 현대판 왕국이었나"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8/27 01:24


함승희 강원랜드 전 사장. [중앙포토]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27일 오전 경향신문이 함승희(67) 전 강원랜드 사장이 사무국장인 30대 여성과 데이트를 즐기며 법인카드를 사용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 "현대판 왕국"이라고 비난했다.

표 의원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강원랜드는 현대판 왕국이었군요. 함승희, 권력 쫓아 이리저리 날아다닌 정치 검사 철새 정치인이란 이야기 많이 들었다"라고 지적했다.

표 의원은 이어 "친박 위세 업고 천박한 갑질 분탕질에 도끼자루 썩는 줄 몰랐던 듯"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표창원 트위터]


이날 앞서 경향신문은 강원랜드가 공개한 3장의 법인카드 사용 내용을 분석한 결과 함 전 사장은 2014년 12월 취임 후 3년간 서울에서 총 636차례 걸쳐 법인카드를 사용했다. 이 중 '포럼오래' 사무국장 A(38)씨가 살고 있는 서초구 방배동 서래마을 근처에서 314건을 사용했다고 보도했다.

함 전 사장은 경향신문에 "포럼 오래 사람들과 만나서 식사할 때는 포럼의 법인카드를 사용했다"며 의혹을 부인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관련기사 함승희 강원랜드 법인카드 7000만원 사용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