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4.0°

2019.06.26(Wed)

“손정의, 비트코인 투자했다가 1480억원 손실” WSJ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4/23 10:05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 [중앙포토]





일본 최고 부호 중 한 명인 손정의(손 마사요시) 소프트뱅크 회장이 암호화폐 투자로 1400억 원대의 손실을 본 것으로 알려졌다.

23일(현지시간)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손 회장이 비트코인에 투자했다가 1억3000만 달러(약 1485억원)의 손실을 봤다고 전했다.

손 회장은 비트코인 가격이 최고가를 경신하던 2017년 말 매입했다가 폭락 시점인 2018년 초 매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WSJ는 손 회장의 비트코인 투자 손실과 관련해 “세계에서 가장 정교하고 부자인 투자자들 가운데 일부도 (암호화폐) 열풍에 사로잡혔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손 회장은 2017년 2월 인수한 자산운영사 ‘포트리스 인베스트먼트 그룹’ 피터 브리거 공동회장에게서 권유를 받고 비트코인에 투자한 것으로 전해졌다.

WSJ는 손 회장은 빠르고 과감한, 고위험 베팅으로 유명하다며 이같은 투자 대부분은 성공했었다고 설명했다.

손 회장은 알리바바 그룹의 마윈 회장과 5분간 함께한 뒤 투자를 결정했고, 실내에서 채소를 재배하는 스타트업에 대한 2억 달러 투자도 30분만에 이루어졌다고 WSJ는 소개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