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9.0°

2019.07.19(Fri)

한지선, 택시기사 폭행→비난 폭주..'초면에 사랑합니다' 하차할까 [종합]

[OSEN] 기사입력 2019/05/23 15:39

[OSEN=지민경 기자] 배우 한지선이 환갑의 택시기사를 폭행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비난을 받고 있다.

한지선은 지난해 9월 서울 강남 인근에서 술에 취해 신호에 멈춰선 택시 조수석에 올라타 환갑이 넘은 택시 기사의 뺨을 때리고 보온병으로 머리 등을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파출소로 연행된 한지선은 경찰에게도 폭행을 가했다.

이에 한지선은 폭행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벌금 500만 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았지만 이는 사건 발생 8개월이 지나서야 보도를 통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23일 한지선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우선 배우 한지선과 관련해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한다”며 “당사는 매체 측의 사실 확인 요청이 있기 얼마 전 이와 같은 사실을 알게 됐고 정확한 사실 파악을 위해 본인에게 확인을 한 결과, 지난해 한지선이 택시 운전기사분과의 말다툼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보도 된 바와 같이 현재 본인에게 주어진 법적 책임을 수행하였으며, 앞으로 남은 법적 책임 또한 수행할 예정이다. 한지선씨는 사건 경위를 떠나 어떠한 변명의 여지 없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뉘우치며 깊게 반성하고 있다"며 "이와 관련하여 다시는 사회에 물의를 일으키지 않도록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또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깊은 반성과 사죄의 뜻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OSEN=민경훈 기자]무대 위에서 한지선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rumi@osen.co.kr

마지막으로 소속사 측은 "당사 역시 매니지먼트 회사로서 좀 더 철저하게 관리하지 못한 점을 인정하고, 깊이 반성하고 책임에 통감하고 있다.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내부적으로 개선의 필요성을 느끼고 이를 위해 회사 모든 임직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을 약속 드린다.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전한다"고 사죄의 뜻을 표했다.

하지만 한지선을 향한 대중의 비난은 계속되고 있다. 사건 후 벌금 500만 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았음에도 그는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 광고 촬영은 물론 드라마에도 출연했다는 사실에 많은 이들의 따가운 시선이 쏟아지고 있는 것.

현재 한지선은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출연하고 있는 바, 하차요구가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한지선이 드라마에서 하차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mk3244@osen.co.kr

[사진] 제이와이드컴퍼니

지민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