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07.19(Fri)

'대한민국 1호 비누' 무궁화 최남순 회장 별세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6/24 06:22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대한민국 최초로 시판된 비누인 무궁화 비누의 제조사 ㈜무궁화 최남순 회장이 24일 오전 6시께 별세했다. 향년 88세.

고인은 남편인 고 유한섭 회장이 작고한 이후 1980년대부터 40여년 동안 회사 경영을 이끌어왔다.

회장을 맡기 전부터 남편과 함께 회사 경영에 참여해 무궁화의 1.5세 창업주이자 국내 최초의 여성 기업인으로도 알려졌다.

무궁화 비누는 고 유한섭 회장이 1947년 서울 서소문동의 공장에서 제조한 국내 최초의 비누다.

이전까지 양잿물로 집집마다 만들어 쓰거나 소규모 가내 수공업 규모로 만들던 비누가 국내 처음으로 상업화된 사례다.

이후 여러 대기업이 비누 시장에 진출했지만, 무궁화 비누는 여전히 국산 빨랫비누의 대명사로 받아들여진다.

유족으로는 아들 유성준 무궁화 사장과 딸 유명숙 무궁화 부회장, 유경희 씨, 유성희 씨 등이 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7호고, 발인은 26일 오전이다. 장지는 경기도 이천시 에덴낙원. ☎ 02-3410-3151.

josh@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조성흠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