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07.21(Sun)

日 수출규제 대응 ‘관계장관회의’ 주 2회 정례화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7/11 19:44

정부가 일본 수출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관계장관회의’를 주 2회 정례화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12일 오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일본 수출규제 대응 관계 장관회의를 열고 최근 동향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최종구 금융위원장,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연합뉴스]





정부 관계자는 “앞으로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정기적으로 장관급 회의를 개최해 일본 수출 규제 관련 대응 방안 논의를 지속하기로 했다”면서 “그동안 녹실회의, 경제현안조율회의 등을 통해 해오던 동향과 대응 방안 점검을 체계적으로 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회의에서도 일본 수출규제와 관련한 최근 동향이 핵심 의제로 다뤄졌다.

한편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일본 수출규제 대응과 관련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증액 규모가 달라질 수 있다고 밝혔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추경 증액 규모가 최소 1200억원이라고 했고, 더불어민주당은 3000억원으로 추산한 바 있다.

홍 부총리는 “정부가 대책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여러 부처가 대책을 만들고 있다”면서 “당장 올해 하반기라도 착수할 필요가 있는 사안에 대해 부처로부터 1차 요청받은 것들을 지난주에 한번 빠르게 검토했다”고 설명했다.

세종=손해용 기자 sohn.yong@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