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8.0°

2019.08.19(Mon)

"살 못빼서 66kg"..정주리, 아들 셋 엄마의 '늘씬' 래시가드 자태 [★SHOT!]

[OSEN] 기사입력 2019/07/22 17:23

[OSEN=심언경 기자] 코미디언 정주리가 래시가드 자태를 공개했다. 

정주리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이 오랜만에 쉬는 날이라 친구들과 가평 놀러 갔다 왔다. 사진을 너무 이쁘게 찍어줘서 나 신났음. 아직 살을 못빼서 66키론데 그렇게 안 보이게 해줘서 엄청 좋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주리는 야외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검은색 래시가드를 착용한 정주리는 늘씬한 몸매로 시선을 강탈한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팬들은 "아이 셋 엄마 맞나요?" "엄청 늘씬하네요"  "예뻐요" 등의 댓글을 남겼다. 

정주리는 지난 2015년 1살 연하의 남자친구와 결혼했다. 슬하에 세 아들을 두고 있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정주리 인스타그램

심언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