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91.0°

2019.09.22(Sun)

'배제성 7승+심우준 그라운드 홈런' KT, LG에 전날 패배 설욕 [오!쎈 리뷰]

[OSEN] 기사입력 2019/08/25 04:34

[OSEN=잠실, 민경훈 기자]8회초 2사 주자 2루 KT 심우준이 중견수 앞 1타점 적시타를 날린 후 2루에서 박기혁 코치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rumi@osen.co.kr

[OSEN=이종서 기자] KT 위즈가 전날 패배를 설욕했다.

KT는 2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7-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전날 8-12 패배를 설욕한 KT는 시즌 전적 59승 2무 60패 째를 기록했다. LG는 65승 1무 53패가 됐다.

3회말 LG가 선제 점수를 뽑았다. 선두타자 오지환이 안타를 치고 나갔고, 이형종의 진루타 뒤 김현수의 적시타가 나왔다.

KT는 5회초 반격에 나섰다. 선두타자 김영환이 볼넷을 골라냈고, 장성우의 중전 안타가 나왔다. 이어 심우준의 볼넷으로 만루를 만든 KT는 김민혁과 박승욱의 땅볼로 2-1로 역전에 성공했다.

KT는 6회 유한준의 홈런 뒤 로하스의 2루타 뒤 황재균의 땅볼로 선행 주자가 잡혔지만, 박경수의 안타와 상대 실책으로 2,3루 찬스를 잡았다. 이어 심우준의 그라운드 홈런이 나오면서 6-2로 달아났다.

LG는 6회 오지환의 투런 홈런이 나왔지만, 8회초 KT가 심우준의 적시타로 7-3으로 달아났고, 그대로 승리를 지켰다. KT 선발 투수 배제성은 5이닝을 1실점으로 막으며 7승(9패) 째를 기록했다. LG 선발 투수 윌슨은 5⅔이닝 6실점(5자책)을 하며 시즌 7패(11승) 째를 당했다./ bellstop@osen.co.kr

이종서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