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19.12.12(Thu)

'시동' 마동석,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 변신..빵빵 터진다 [Oh!쎈 컷]

[OSEN] 기사입력 2019/11/11 15:47

[OSEN=하수정 기자] 유쾌지수 100%의 1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화제를 불러일으킨 영화 '시동'(각본감독 최정열, 제공배급 NEW, 제작 ㈜외유내강)의 마동석이 이제껏 본 적 없던 새로운 개성의 ‘거석이형’ 캐릭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영화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 '부산행' '범죄도시' '신과함께' '악인전' '나쁜 녀석들'에 이르기까지 강한 존재감으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탄생시켜 온 것은 물론 천만 관객을 불러모으는 흥행력까지 갖춘 배우 마동석이 '시동'의 정체불명 주방장 거석이형을 통해 역대급 캐릭터 변신을 예고한다. 

탁월한 손맛으로 장풍반점을 책임지고 있는 주방장 거석이형은 과거를 알 수 없는 베일에 싸인 인물이다. 단발머리, 핑크 맨투맨, 헤어밴드까지 상상이상의 비주얼로 지금까지 그 어디서도 본 적 없는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은 전작에서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한층 친근하고 인간적인 캐릭터로 웃음을 선사,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최정열 감독이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을 보는 순간, 독보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직감했다”라고 전할 만큼 전에 없던 캐릭터를 소화한 마동석은 우연히 장풍반점에 정착하게 된 택일과 티격태격 케미를 발산하는 것은 물론 웃음을 자아내는 유쾌한 매력으로 극을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이처럼 한번 보면 누구나 빠져들 매력의 ‘거석이형’ 역을 맡은 마동석은 새로운 인생 캐릭터의 탄생을 알리며 올 겨울 극장가를 완벽하게 사로잡을 전망이다. 

‘재미와 케미’를 모두 사로잡을 역대급 캐릭터들의 유쾌한 에너지가 넘치는 영화 '시동'은 오는 12월 개봉한다.

/ hsjssu@osen.co.kr

[사진] '시동' 마동석 스틸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