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1.0°

2019.12.16(Mon)

'보이스퀸' 첫방부터 눈물바다..강호동 "모두가 봤으면 좋겠다" [인터뷰]

[OSEN] 기사입력 2019/11/19 18:06

[OSEN=심언경 기자] 방송인 강호동이 직접 '보이스퀸'만의 강점을 밝혔다. 

오는 21일 MBN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이하 ‘보이스퀸’)이 첫 방송된다. ‘보이스퀸’은 오직 주부만을 대상으로 한 음악 서바이벌 프로그램. 삶과 가족을 위해 잠시 꿈을 내려놓았던 주부들이 끼와 열정을 쏟아내는 감동의 무대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MC 강호동은 첫 녹화 진행 소감으로 “정말 상상 이상, 기대 이상이었다. 그동안 이렇게 어마어마한 에너지와 재능을 어떻게 숨기고 사셨을까 싶었다. 쑥스러운 기색이 역력했던 참가자가 노래를 시작하며 180도 반전을 보일 때, 나도 모르게 자리에서 일어났을 정도다. 뜨거운 현장의 열기를 시청자 여러분들도 방송을 통해 꼭 느껴 보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강호동은 수많은 오디션 프로그램 중 ‘보이스퀸’만의 차별화 포인트가 무엇인지 설명했다. 강호동은 “수많은 음악 경연, 오디션 프로그램들이 있지만 ‘보이스퀸’에는 마음 깊은 곳에 접어 두었던 꿈이 있다. 짧게는 몇 년, 길게는 몇 십 년간 간직해왔던 꿈이 ‘보이스퀸’을 통해 이뤄지는 감동적인 순간을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이스퀸’은 매회마다 참가자들의 간절한 꿈으로 진한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MC 강호동과 10인의 퀸메이커(태진아, 인순이, 박미경, 김혜연, 김경호, 이상민, 윤일상, 남상일, 황제성, 주이)는 물론, 제작진 역시 주부들의 열정과 이야기에 눈물을 감추지 못할 정도라고 한다.

끝으로 강호동은 “’보이스퀸’을 ‘누가 꼭 봤으면 좋겠다’라기 보다, 모두가 봤으면 좋겠다. 참가자들이 가진 빛나는 재능과 마음 속 이야기를 많은 사람들이 공감해주고 알아주었으면 좋겠다. 여러분의 눈과 귀, 그리고 마음까지 감동시킬 ‘보이스퀸’,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거듭 강조했다.

오는 21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notglasses@osen.co.kr

[사진] MBN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

심언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