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2.0°

2020.02.25(Tue)

라건아 "인종차별 메시지 매일 받아"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1/14 23:25



[사진 라건아 인스타그램]





귀화 농구 국가대표 라건아(31·전주 KCC)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인종차별의 고통을 털어놨다.

라건아는 14일 자신이 받은 인종차별적 표현과 욕설이 담긴 인스타그램 메시지를 공개했다. 메시지에는 "KBL(프로농구)에서 뛰는 다른 외국인 선수들이 너보다 잘하니 네 나라로 돌아가라"며 욕설과 인종차별적 표현이 담겨있다.

라건아는 "나는 한국인들로부터 이런 메시지를 매일같이 받는다. 대부분은 그냥 차단하면 그만이지만, 나는 이런 문제들을 매일 헤쳐나가야 한다"고 적었다.

2012년 KBL 무대를 밟은 라건아는 울산 현대모비스, 서울 삼성에서 뛰며 최고의 외국인 선수로 활약했다. 2018년에는 체육 분야 우수 인재로 한국 국적을 취득했다. 그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과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에서 태극마크를 달고 뛰었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