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20.05.26(Tue)

"최강 형사 케미"..'더킹' 김고은x김경남, 전광석화 체포 작전 투샷 [Oh!쎈 컷]

[OSEN] 기사입력 2020/03/29 16:41

[OSEN=하수정 기자] “대한민국 강력반 형사가 뭔지 보여주마!”

SBS 새 금토드라마 ‘더킹-영원의 군주’ 김고은과 김경남이 대한민국 강력반 형사로 정의감을 불태운 ‘행동파 콤비 투 샷’이 공개됐다.

‘하이에나’ 후속으로 오는 4월 1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극본 김은숙/연출 백상훈, 정지현/제작 화앤담픽쳐스)는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그리는 차원이 다른 16부작 판타지 로맨스다. 

대한민국 최고의 필력이자 ‘히트작 메이커’ 김은숙 작가와 ‘후아유-학교 2015’, ‘태양의 후예’의 백상훈 감독,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정지현 감독이 의기투합,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김고은과 김경남은 각각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 역과 강신재 역을 맡아 지금까지 선보인 적 없는 연기 변신에 도전한다. 김고은은 어린 시절부터 ‘경찰청 사람들’에 꽂혔던 ‘본투비 형사’ 정태을로 걸크러쉬 넘치는 매력을, 김경남은 의협 눈빛으로 무장한 채 든든함을 자아내는 강신재로 오롯이 빙의, ‘더 킹-영원의 군주’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와 관련 김고은과 김경남이 대한민국 강력반 형사로서의 의미를 제대로 증명하는, ‘행동파 콤비 투 샷’이 포착돼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대한민국 강력 3반 형사 정태을과 강신재가 범죄자를 검거하기 위해 열혈 수사를 진행하는 장면. 정태을이 자신감에 찬 미소로 비장함을 다지고, 강신재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기선 몰이에 나선 가운데, 두 사람이 서로 등을 맞댄 채 일망타진을 위한 소탕 작전을 펼친다. 다수의 범죄자들 사이로 물러섬 없이 직진하는, 최강 ‘쾌걸-쾌남’ 형사 케미를 발산하는 두 사람의 앞날은 어떻게 될지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지난 2월에 촬영된 이 장면에서 김고은과 김경남은 극중 고등학교 시절부터 우정을 쌓아온, 가족 같은 강력반 형사 여사친과 남사친의 모습을 척척 맞는 연기 합으로 펼쳐내 현장을 집중시켰다. 

더욱이 두 사람은 촬영을 준비하는 동안에는 소녀, 소년 같은 수줍음과 다소 긴장하는 표정을 지어 보였지만, 본 촬영이 시작되며 카메라가 돌아가자마자 속 시원한 강력반 형사 ‘사이다 듀오’로 돌변, 완성도 높은 장면을 이끌어내 모두를 감탄하게 만들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김고은과 김경남은 순수함으로 극에 온전히 빠져드는 천생 배우들”이라는 말과 함께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정태을과 강신재 캐릭터에 오롯이 빠져있는 두 사람이 선보일 ‘최강 연기 합’을 주목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총 16부작으로 편성된 SBS 새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는 ‘하이에나’ 후속으로 오는 4월 17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화앤담픽쳐스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