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8.0°

2020.07.10(Fri)

'하…' 트럼프 관련 질문에 21초간 말문 막힌 캐나다 총리

[연합뉴스] 기사입력 2020/06/02 19:28

기자회견서 '군 언급·최루탄 등 시위 강경 대응' 질문에 '진땀'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트럼프 대통령이 어제 사진을 찍으러 가려고 최루탄을 쏴서 시위대를 해산시켰습니다.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하…"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가 2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시위대 강경 대응과 관련한 질문을 받고 21초간 말문을 열지 못했다고 AP 통신이 보도했다.

트뤼도 총리는 대체로 질문에 금방 답을 내놓는 편이지만 이날은 그러지 못했다는 것이다.

문제의 질문은 총리 관저에서 열린 회견에서 나왔다.

한 기자는 "그동안 총리께서는 미국 대통령의 언행과 관련해 언급하기를 꺼렸지만,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금 시위대를 겨냥해 군사적 행동을 언급하고 있다"면서 "어제는 시위대에 최루탄을 쏴서 사진 촬영하러 가는 길을 만들었는데, 이를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이 질문에 트뤼도 총리의 대답이 나오기까지는 21초가 걸렸다.

그가 정면을 응시한 채 침묵을 지키면서도 도중에 입술을 떼면서 '쩝'하는 소리를 냈다가 다시 굳게 다무는 모습, 작은 소리로 '하'하고 숨을 내쉬는 모습 등이 포착됐다.

고심 끝에 나온 듯한 답변에서 그는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언급을 피해갔다.

트뤼도 총리는 "우리 모두는 두려움과 실망 속에 미국에서 벌어지는 일을 지켜보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지금은 함께 협력해야 할 때이며 귀담아들어야 할 때"이자 "부당함이 뭔지 깨달아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같은 답변에 '현명한' 대응이라는 평가가 나온다고 AP 통신은 전했다.

넬슨 와이즈먼 토론토대 교수는 "트뤼도 총리는 이런 질문을 예상하지 못했던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의 대답은 트럼프를 언급하지 않은 채 트럼프를 비판한 것"이라고 말했다.

트뤼도 총리는 지난해 12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70주년 기념 정상회의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뒷담화하는 듯한 영상이 공개돼 입방아에 올랐다.

영상에서 트뤼도 총리는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대화하면서 "'그'의 팀원들조차 매우 놀라워하는 것을 볼 수 있었다"는 등 트럼프 대통령을 지칭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발언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에 "위선적인 사람"이라며 불쾌함을 드러낸 바 있다.



newglass@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신유리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