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3.0°

2020.08.05(Wed)

'모범형사' 장승조, 이하은 살해 자수 이현욱과 기싸움 '팽팽' [Oh!쎈 리뷰]

[OSEN] 기사입력 2020/07/06 06:40

[OSEN=연휘선 기자] '모범형사' 첫 방송에서 장승조와 이현욱이 팽팽한 기싸움을 벌였다. 

6일 밤 첫 방송된 JTBC 새 월화드라마 '모범형사'에서는 오지혁(장승조 분)과 강도창(손현주 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오지혁과 강도창은 살인마 이대철(조재윤 분)의 딸 이은혜(이하은 분) 실종 사건을 조사했다. 이대철 검거 형사인 강도창은 이은혜 실종을 꺼림칙하게 여겼고, 오지혁은 의문의 신고 전화가 거듭해서 이대철 살해 장소를 가리키자 강도창과 함께 제보 현장으로 출동했다. 

이 가운데 박건호(이현욱 분)가 경찰서로 나타났다. 그는 자신이 이은혜를 죽였다고 자수하면서도 "잘 모르겠다. 정신이 하도 없어서 기억 안 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박건호가 이은혜를 죽였다고 자수한 갈대밭 인근 야생동물 보호 CCTV에는 박건호가 이은혜와 함께 갈대밭으로 들어갔다가 태연하게 홀로 걸어나오는 모습이 담겨 의문을 자아냈다. 

그럴수록 박건호는 "내가 왜 죽였는지도 모르겠고, 내가 왜 와있는지도 모르겠다"며 수사를 미궁에 빠지게 했다. 그는 오직 "땅에 묻은 건 기억이 난다"고 주장했다. 또한 구치소에서 갑작스러운 발작 증세를 보였다. 

결국 강도창이 후배 형사들과 함께 갈대밭까지 가서 수색했으나 이은혜의 시신을 발견할 수는 없었다. 이에 오지혁은 박건호가 앞서 거짓 신고 전화를 했던 것을 들먹이며 그 진위를 캐내려 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 monamie@osen.co.kr

[사진] JTBC 제공.

연휘선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