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9.0°

2020.09.23(Wed)

"김수현 슈트핏 박제♥"..'사이코지만 괜찮아' 미공개 스틸 대방출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8/06 17:29

[OSEN=박소영 기자] 마지막까지 단 2회 만을 남겨둔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시청자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공개했다.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에서 김수현(문강태 역), 서예지(고문영 역), 오정세(문상태 역), 박규영(남주리 역)의 미공개 스틸을 대방출, 보는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는 것. 

앞서 방송에서는 문강태, 문상태 형제는 물론 더 나아가 고문영의 삶까지 어그러트린 장본인 도희재(장영남 분)의 정체가 괜찮은 정신병원의 수간호사 박행자(장영남 분)로 드러나 모두를 충격에 몰아넣었다. 피해자의 아들과 살인범의 딸이라는 악연에 묶여버린 이들의 운명이 어디로 향해갈지 종잡을 수 없어 더욱 시청자들의 가슴을 졸이게 만들고 있는 상황. 

이에 결말을 향한 각종 추측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미공개 스틸에는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추억할 수 있는 순간들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가족사진 촬영 현장에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나타나 고문영, 문상태와 더불어 여심을 술렁이게 만든 슈트 문강태의 비주얼이 또 한 번 설렘을 유발한다. 이어 얼음강 사건 트라우마 발현으로 형에게 물벼락을 맞은 문강태의 상처 받은 얼굴은 마음을 아리게 한다. 그런가 하면 엄마의 그늘에서 벗어나기 전 목줄과도 같았던 긴 머리의 고문영과 또 트라우마를 극복한 뒤 한층 짧아진 머리칼의 고문영이 대비되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형제의 암묵적 금기, 얼음강 사건이 드러난 후 형제의 극적 화해를 담은 포옹은 그 때 받았던 진한 감동을 다시금 안겨주고 있다. 여기에 괜찮은 정신병원을 지키는 프로페셔널한 자태와 술만 들어가면 자유분방해지는 남주리의 온(on), 오프(off)를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한편, 지난 방송 말미에는 문상태를 미끼로 잡은 도희재와 문강태가 ‘문영의 성’에서 대치해 손에 땀을 쥐게 했다. 또한 자신을 따돌리고 도희재를 만나러 간 문강태의 진심을 알아차린 고문영의 맨발 질주가 보는 이들의 가슴을 더욱 아프게 한 터, 과연 이들의 악연은 어떻게 마침표를 찍게 될지 다음 방송을 향한 시청자들의 기대가 뜨겁게 치솟고 있다.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15회는 8일(토) 밤 9시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tvN

박소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