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9.0°

2020.10.23(Fri)

"몬베베, 내 맘 알지?"..몬스타엑스 주헌, "몬엑답게 온라인 콘서트도 찢어보겠다"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8/08 20:24

[OSEN=이승훈 기자] 몬스타엑스(셔누, 민혁, 기현, 형원, 주헌, 아이엠) 멤버 주헌이 온라인 콘서트 개최 소감을 밝혔다. 

9일 오후 몬스타엑스는 'LiveXLive(라이브 바이 라이브)'를 통해 온라인 콘서트 '라이브 프롬 서울 위드 러브(MONSTA X LIVE FROM SEOUL WITH LUV)'를 개최했다. 

이날 'FOLLOW'와 'DRAMARAMA'로 온라인 콘서트 '라이브 프롬 서울 위드 러브(MONSTA X LIVE FROM SEOUL WITH LUV)' 오프닝 무대를 마친 몬스타엑스는 "얼마만의 콘서트입니까. 설레네요"라며 몬베베(팬클럽)에게 첫 인사를 건넸다. 

이어 몬스타엑스 아이엠은 "전 세계 몬베베 안녕하십니까. 너무 보고싶었다", 셔누는 "만나서 반갑다. 굉장히 재밌게 즐겨주시고 오늘 만나서 굉장히 기쁘다"고 말했다. 몬스타엑스 민혁 또한 "너무 오랜만의 공연이다. 정말 꿈꿨던 콘서트인데 몬베베들이 화면 넘어에 있지 않냐. 몬베베들이 현장에 있다고 생각하고 아이콘택트 하면서 열심히 하겠다"며 앞으로 펼쳐질 공연을 기대케 만들었다.

몬스타엑스 형원은 "오랜만에 콘서트로 찾아뵙게 됐는데 화면에서 밖에 못 보여드리지만 현장에서 보는 것처럼 열심히 무대를 꾸며보겠다. 지켜봐주세요"라며 당찬 포부를 전했고, 기현 역시 "진짜 너무 반갑다. 이쯤되면 몬베베 함성들이 들려야하는데 아쉽다. 살짝 어색하긴 하다. 기대해보겠다"고 털어놨다. 

특히 몬스타엑스 주헌은 "몬베베들이 집에서 열심히 보고계실텐데 내 소개하기 전에 여러분들의 함성 소리 먼저 들어보겠다"며 팬들을 열광케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몬스타엑스 주헌은 "온라인 콘서트라고 해서 소리를 덜 지르거나 소극적으로 한다는 것 없다. 몬스타엑스답게 온라인 콘서트로 찢어보겠다"고 덧붙이면서 몬베베들을 향해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seunghun@osen.co.kr

[사진] 몬스타엑스 라이브 프롬 서울 위드 러브(MONSTA X LIVE FROM SEOUL WITH LUV)

이승훈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