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4.0°

2020.09.23(Wed)

[단독] 권미진 "결혼·임신 겹경사, 이제 4개월..놀랍고 기뻐"(인터뷰)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8/12 19:40

[OSEN=연휘선 기자] 코미디언 권미진이 결혼과 임신을 밝힌 소감을 직접 털어놨다. 

권미진은 13일 OSEN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웨딩 화보와 함께 임신 소식을 밝히면서 많은 분들이 축하를 해주셨다. 지극히 개인적인 일이라 알리는 데에 부끄러운 마음이 있었는데 많은 분들이 관심 갖고 축하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임신이 숨길 일도 아니고, 숨긴다고 될 일도 아니라고 생각했다"며 결혼과 함께 임신 사실을 밝힌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전혀 신기하게 입덧이나 불편한 증상이 하나도 없다. 오히려 그런 증상이 없으니 궁금하고 아기가 잘 있는지 걱정하는 마음도 있다. 다음 병원 갈 날을 기다리는 심정"이라며 웃었다. 

이어 "남편부터 가족들 모두 기뻐하셨다. 특히 친정 엄마가 너무 기뻐서 눈물도 보이셨다. 이제 4개월에 접어들었는데 배를 만지면서 신기해 하신다"고 말했다. 

권미진은 "남편은 제가 오늘 일이 많은 날인데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걸 보고 '임밍아웃' 했냐고 연락을 주고 회사를 쉬고 곁을 지킬지 걱정까지 하더라. 괜찮다고 안심시켰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그는 "원래 12월에 결혼할 계획이었는데 결혼 준비 과정에서 임신 사실을 알고 급하게 날짜를 앞당겼다. 마음 같아서는 2~3명 낳고 싶은데 지켜봐야 할 것 같다. 사실 그동안 블로그나 SNS를 통해 임신을 물어보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도 많았는데 너무 초기라 조심스러워서 답하지 못했다. 항상 지켜봐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감사하다. 결혼도, 임신도, 출산도 많이 배우면서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권미진은 29일 건설업 종사자인 예비신랑과 화촉을 밝힌다. '개그콘서트'를 함께 한 동료 코미디언 이승윤, 류근지, 김기리가 사회를 맡고 김혜선이 축사를 건넬 예정이다. / monamie@osen.co.kr

[사진] 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

연휘선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