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8.0°

2020.10.22(Thu)

'비디오스타' 오정연 "큰 슬럼프에 침대에만 쳐박혀 살았었다"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9/21 22:51

[OSEN=최나영 기자] 방송인 오정연이 ‘비디오스타’에서 과거 슬럼프 경험을 털어놓는다.

2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오! 재미난 인생 Love Myself’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김정난, 황재근, 전영미, 오정연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오정연은 댄스부터 스쿠버 다이빙, 프리 다이빙 등 다양한 취미 생활과 함께 재미난 인생을 즐기고 있다며 취미 부자로서의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바이크에 푹 빠진 오정연은 “무릎이 까진 것보다 바이크에 난 흠집이 더 마음 아프다”며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고.

오정연은 다양한 취미를 갖게 된 계기에 대해 “큰 슬럼프를 겪었을 때 모든 의욕이 사라졌었다. 땅굴을 파고드는 마음 상태로 침대에만 처박혀 살았다”고 털어놨다. 

이 때 세상을 등지고 있던 오정연에게 끊임없이 손을 내밀어준 사람이 바로 절친 전영미였다. 전영미는 집이 먼 데도 불구, 1년 동안 일주일에 두 세 번은 오정연의 집에 들러 위로를 건넸다고.

전영미의 끝없는 노력 덕에 다시 삶의 의지를 찾을 수 있었던 오정연은 새로 얻은 삶을 소중히 여기며 살기 위해 취미 부자로 거듭나게 됐다. 지켜보는 이들의 가슴을 울린 오정연의 슬럼프 극복기는 방송을 통해 자세히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

/nyc@osen.co.kr

[사진] '비디오스타'

 

최이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