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8.0°

2020.10.31(Sat)

‘7이닝 무실점’ 다르빗슈, ERA 1점대 재진입 실패…ERA 2.01 마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9/25 19:59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조형래 기자] 다르빗슈 유(시카고 컵스)가 사실상 정규시즌 마지막 등판에서 1점대 평균자책점 재진입에 실패했다. 

다르빗슈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개런티드 레이트 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94구 3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팀이 9-0으로 앞서는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오면서 8승이 유력하다.

이로써 다르빗슈는 시즌 평균자책점을 2.01까지 끌어내렸다. 시즌 8승 기회까지 잡았다. 트레버 바우어(신시내티),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 등과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경쟁을 펼치고 있는 다르빗슈. 다르빗슈는 지난 21일 미네소타전서 6이닝 9피안타(1피홈런) 1볼넷 4실점을 기록하며 1.86이었던 평균자책점이 2.22까지 올랐다. 그러나 이날 앞선 등판에서의 부진을 씻고 사이영상 경쟁을 재점화시켰다. 

다르빗슈는 1회 선두타자 팀 앤더슨에게 우전 안타를 내주며 불안하게 시작했다. 하지만 요안 몬카다를 2루수 땅볼, 야스마니 그란달을 삼진, 호세 아브레유를 우익수 뜬공으로 잡아내 1회를 마감했다. 

2회에는 에드윈 엔카나시온을 유격수 땅볼, 노마 마자라를 투수 땅볼, 루이스 로버트는 1루수 땅볼로 돌려세워 삼자범퇴 이닝을 만들었다. 

3회말에는 선두타자 애덤 엥겔에게 2루타를 내줬다. 그러나 닉 마드리갈을 2루수 땅볼, 앤더슨을 우익수 뜬공, 그리고 몬카다를 3구 삼진으로 솎아내 위기를 극복했다. 

4회말에는 선두타자 그란들에게 볼넷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속 아브레유, 엔카나시온, 마자라를 모두 범타로 처리해 추가 진루조차 허용하지 않았다.

5회말에도 선두타자 로버트에게 우전 안타를 허용했지만 엥겔을 헛스윙 삼진, 마드리갈을 3루수 땅볼, 앤더슨을 3루수 땅볼로 돌려세웠다. 

6회말은 몬카다를 1루수 파울플라이, 그란달을 우익수 뜬공, 아브레유를 삼진으로 처리했다. 다르빗슈는 7회말 엔카나시온을 좌익수 뜬공, 마자라를 2루수 땅볼, 로버트를 우익수 뜬공으로 처리, 7회를 마무리 지었다. /jhrae@osen.co.kr

조형래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