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8.0°

2020.10.22(Thu)

'펜트하우스' 김소연, 타고난 금수저 헤라클럽 여왕벌 파격 변신 [Oh!쎈 컷]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9/29 17:44

[OSEN=하수정 기자] “지금까지 김소연은 잊어라”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김소연이 화려함과 도도함의 결정체, 타고난 금수저 천서진 역으로 서슬 퍼런 파격 변신에 나선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후속으로 오는 10월 26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는 100층 펜트하우스의 범접불가 ‘퀸’ VS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욕망의 ‘프리마돈나’ VS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질주하는 ‘여자’가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부동산과 교육 전쟁을 담은 드라마다.

김소연은 ‘펜트하우스’에서 청아재단 이사장의 딸이자, 태생부터 화려함과 도도함으로 중무장한 최고의 소프라노, 완벽한 프리마돈나 천서진 역을 맡았다. 헤라클럽의 여왕벌을 자처하는 천서진은 자신이 세상의 중심이여야 하는, 원하는 것은 어떻게든 손에 넣으려는 비뚤어진 욕망으로 점철된 면모를 드러낸다. 더욱이 천서진은 극중 오윤희(유진)와 숙명의 라이벌로서 격렬한 대립각을 세우며 긴장감을 배가시킬 전망이다.

특히 끊임없는 작품 활동을 통해 다양한 행보를 펼치며 탄탄한 연기 스펙트럼을 이뤄온 김소연은 ‘펜트하우스’에서 모든 것을 손아귀에 쥐려는 강렬한 욕망녀 천서진 역으로 역대급 파격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깊은 연기 내공으로 한계 없는 캐릭터 소화력을 증명한 김소연이 천서진 역을 통해 어떤 놀라움을 선사할 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와 관련 김소연이 대체 불가한 다크 아우라를 드리운, 냉기 서린 카리스마 첫 자태를 공개했다. 

극중 천서진이 강렬한 레드립에 화려한 액세서리와 우아한 드레스를 입고 완벽한 프리마돈나로서의 포스를 드러낸 장면. 항상 자신을 비춰왔던 스포트라이트를 느끼듯 천서진은 날 서린 눈빛 사이로 오묘하게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으로 분위기를 압도하고 있다. 다른 사람의 꿈이든, 다른 여자의 남자든, 원하는 것은 어떻게든 손에 넣는, 폭발하는 욕망의 천서진이 어떤 이야기를 끌어낼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김소연은 “언젠가 꼭 한번 김순옥 작가님 작품을 해 보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기회가 찾아와 영광스러운 마음으로 임하고 있다. 이 드라마를 안 만났다면 얼마나 후회했을까 싶은 마음이 들 만큼 대본이 정말 최고다.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찍고 있다”며 “주동민 감독님께서도 작품에 대한 애정이 정말 대단하셔서, 한 씬 한 씬 혼신을 다 해 찍어 주시는 모습에 나도 더 열심히 하게 되는 것 같다. 감독님의 아이디어 덕분에 내가 할 수 있는 것보다 더 좋은 연기가 나올 때가 많다. 정말 감사하게 촬영하고 있다”고 ‘펜트하우스’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현장 분위기에 대해서는 “그간 만나고 싶었던 매력적인 배우분들과 함께 하면서 배움도 크고 현장 분위기도 정말 좋다. 촬영 하는 내내 정말 즐겁고 행복하게 찍고 있다”며 “천서진 역을 통해 더 발전된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진심 어린 소감을 덧붙였다.

제작진은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드라마를 빛내는 배우 김소연과 호흡을 맞추게 되서 기쁘다”며 “김소연의 파격적인 변신은 상상 그 이상이다. 팽팽한 긴장감을 견인하게 될 천서진의 이야기를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후속으로 오는 10월 26일 첫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SBS ‘펜트하우스’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