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49.0°

2020.12.01(Tue)

첫방 '펜트하우스' 이지아, 엘리베이터 추락사 눈맞춤→유진, 딸 김현수 성악 반대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10/26 06:53

[OSEN=이승훈 기자] '펜트하우스' 이지아가 엘리베이터에서 추락한 여성과 눈을 마주친 가운데, 유진이 딸 김현수의 성악을 반대했다. 

26일 오후 첫방송된 SBS '펜트하우스'에서는 엘리베이터에서 추락하는 한 여자를 바라보는 심수련(이지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펜트하우스'는 2개월 전 사건을 되짚었다. 오윤희(유진 분)는 조상헌(변우민 분)의 부동산 컨설턴트를 담당했다. 하지만 오윤희는 조상헌이 과도한 스킨십을 요구하자 이를 뿌리쳤고 조상헌은 "배가 쳐불렀네"라며 비웃었다. 특히 조상헌은 "수고비는 챙겨주셔야죠"라며 중개수수료를 요구하는 오윤희에게 10만원을 내던지면서 횡포를 부렸다. 오윤희는 "잘나가는 국회의원이라더니"라며 눈살을 찌푸렸다. 

'펜트하우스' 유제니(진지희 분)는 배로나(김현수 분)와 신경전을 벌였다. 유제니는 자신과 비슷하게 성악을 하는 배로나를 경계했다. 그러자 배로나는 "누가 만들어줬던 학교 연습실이야. 너네 집도 아닌데 내가 못 들어올 이유 없다고 생각한다"며 유제니를 몰아붙였고, 유제니는 "여긴 내 연습실이야"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유제니와 배로나는 청아예고 입시를 두고 서로 경쟁했던 것. 유제니는 "너가 청아예고에 무슨 수로 들어가? 너희 부모님이 나처럼 뒷바라지 해줄 일도 없잖아. 일반중 학생을 두 명이나 뽑아줄 리도 없고. 분명히 말하는데 거긴 내 자리야. 꿈도 꾸지 마"라고 경고했다. 이에 배로나는 "난 내 목소리 하나면 충분해. 이번 콩쿠르에서 너 이겨서 학교장 추천 받을 거야. 너처럼 부모 도움 없이"라고 맞받아쳤다. 

'펜트하우스' 유제니는 엄마 강마리(신은경 분)를 보자마자 배로나를 언급하며 화를 냈다. 강마리는 "걔가 이번 콩쿠르에서 나 이기겠다고 선전포고했어. 내 연습실에서 도둑 연습도 했어. 참아야 돼?"라는 유제니의 말에 "참지마. 엄마가 있잖아"라고 위로했다. 또한 유제니는 "걔네 부모 뭐하는 사람이래?"라는 강마리의 말에 "아빠 없대. 죽었대"라고 대수롭지 않게 말했다. 

'펜트하우스' 오윤희는 배로나가 자신 몰래 수학 학원을 다니지 않고 성악을 했다는 사실에 분노했다. 자신의 딸이 노래하는 것을 그동안 반대했었기 때문. 배로나는 오윤희에게 자신의 노래 실력을 인정해달라며 호소했지만 오윤희는 "엄마 죽고나면 그때 노래해. 그 전에는 절대 안 돼"라고 못박았다. 

'펜트하우스' 천서진(김소연 분)과 하윤철(윤종훈 분)은 헤라팰리스 주민인 고상아(윤주희 분) 이규진(봉태규 분) 부부와 심수련(이지아 분) 주단태(엄기준 분) 부부, 강마리를 저녁 자리에 초대했다. 하지만 친한 줄 알았던 세 부부는 서로 은근한 신경전을 펼치면서 눈치를 살폈다. 

한편 SBS '펜트하우스'는 100층 펜트하우스의 범접불가 '퀸' VS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욕망의 '프리마돈나' VS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질주하는 '여자'가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부동산과 교육 전쟁을 담은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10분 방송. 

/seunghun@osen.co.kr

[사진] SBS '펜트하우스'

이승훈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