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5.0°

2020.11.24(Tue)

레이나, 드디어 게임 끊었다…180도 달라진 '열정부자' ('미쓰백')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10/27 16:28

MBN 제공

[OSEN=장우영 기자] 가수 레이나가 '미쓰백'이 되기 위한 뜨거운 열정을 불태운다.

오는 29일 밤 11시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기획 남성현, 연출 안동수 김지은)에서는 이전과 180도 달라진 레이나의 모습에 멘토들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인생곡을 향한 첫 번째 곡 '투명소녀'를 향한 본격적인 연습에 돌입한다. 안무 영상을 미리 받은 며칠 뒤 모두가 한자리에 모인 날, 레이나는 큰 난관에 부딪힌다. 안무 연습하는 첫날 정도로 생각했던 레이나와 달리 다른 멤버들은 안무를 거의 외워왔던 것.

안무를 숙지해온 다른 멤버들에게 급하게 배워보지만, 긴장한 마음에 오히려 실수를 연달아하게 되고, 높았던 기대만큼이나 속상한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하지만 이날을 계기로 심기일전한 레이나는 그토록 좋아하던 게임도 끊고 아침 일찍 일어나 연습에 매진,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멘토들을 놀라게 한다. 발톱에 멍이 들 정도로 뜨거운 열정을 보이는 레이나에 백지영은 "됐다. 느낌 나왔다"라고 하는가 하면, 윤일상은 "눈빛이 달라졌다"라고 말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내는 상황.

본격적인 대결 무대에 첫 번째 순서로 오른 레이나는 청량하고 부드러운 음색에 노련미까지 더해져 걸그룹 활동 당시 포스를 제대로 뽐냈다고 하는데, 그녀가 해석한 '투명소녀'는 어떨지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미쓰백이 되기 위해 뜨거운 열정을 불태운 레이나의 모습은 29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에서 확인할 수 있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