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2.0°

2021.01.20(Wed)

김혜수, 역시는 역시..누구도 못 따라갈 51살의 압도적 아우라[화보]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0/11/23 16:13

[OSEN=강서정 기자] 배우 김혜수가 남성지 에스콰이어 2020년 12월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김혜수의 인터뷰에서 독보적 매력과 가치관을 엿볼 수 있다. 인터뷰는 어린 시절의 꿈부터 다양한 취미, 배우로써의 이력, 그간 맡은 다양한 캐릭터에 얽힌 일화들까지 폭넓은 주제를 다뤘다.

‘인터뷰어와 인터뷰이가 얼마나 충실하게 시간을 보냈는가가 인터뷰의 전부라고 믿는다’고 밝힌 김혜수는 시종 진솔하고 담담한 어조로 이야기를 풀어 놓았다.

특히 최근 개봉한 영화 ‘내가 죽던 날’에 대해서는 “관객의 반응이나 흥행 여부는 아직 알 수 없지만 좋은 배우들과 함께 했다는 것만으로도 내게는 너무 경이롭고 감사한 경험이 되었다”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내가 죽던 날’은 위로의 메시지와 연기에 대한 입소문이 이어지며 개봉 3주차에도 꾸준히 관객몰이를 하고 있다.

삶의 수렁에 빠진 형사가 유서 한 장만 남긴 채 절벽 끝으로 사라진 소녀를 쫓는 과정에서 겪는 감정의 소요와 유대를 그린 작품으로, 김혜수가 형사 현수 역을 맡아 노정의, 이정은, 김선영 등의 배우들과 함께 열연을 펼친다. /kangsj@osen.co.kr

[사진] 에스콰이어 제공

강서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