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16(Sat)

'추가확진 無' 임영웅·장민호·영탁·김희재 코로나19 음성→정동원 남았다[종합]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0/12/03 12:11

'미스터트롯 더 무비' 스틸

[OSEN=박판석 기자] 이찬원에서 시작된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다행히 추가적인 확진으로 번지지 않았다. 임영웅, 장민호, 영탁, 김희재는 물론 '뽕숭아 학당'에 출연한 박명수, 장영란, 붐 모두가 음성이라는 결과를 받았다.

지난 3일 새벽 이찬원의 소속사는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이찬원은 즉시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며 "현재 이찬원과 관련된 모든 관계인들은 즉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일부는 이미 검사를 완료하고 자가격리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와 관련하여 즉시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충분히 안전한 상황이 확보될 때까지 방역당국의 지침을 따라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OSEN DB.

이찬원과 함께 활동한 '미스터트롯' 탑6는 임영웅, 장민호, 영탁, 김희재 등은 모두 같은날 코로나19 검사를 받아 음성판정을 받았다. 정동원만 아직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이찬원의 코로나19 확진은 '아내의 맛'으로 번졌다. '아내의 맛' MC는 이찬원과 함께 '뽕숭아학당' 녹화를 마쳤기 때문이었다. 다행스럽게 붐을 포함해 박명수, 장영란 등 연이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여기에 더해 이찬원과 접촉한 스타일리스트를 만난 윤종신, 이적 역시도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를 받은 상황. 아직까지 검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TV CHOSUN은 확진자가 발생하며 상암동 사옥을 폐쇄하고 '아내의 맛'의 녹화를 취소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선제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연일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방송가 역시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다./pps2014@osen.co.kr

박판석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