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47.35°

2021.03.03(WED)

발가락 부상 투혼 KB손보 김정호, 이상열 감독 “마음이 아프다” [인천 톡톡]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1/01/15 06:34

[OSEN=박준형 기자] KB손해보험 이상열 감독.

[OSEN=인천, 홍지수 기자] KB손해보험이 5세트 접전 끝에 패했다. 이상열 감독 역시 아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지만, 최선을 다한 선수들에게 고맙다고 전했다.

KB손해보험은 15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대한항공과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2-3(16-25, 25-21, 21-25, 25-19, 13-15)로 졌다. 

경기 종료 후 이상열 감독은 “13-13(5세트 상황)에서 작전 타임 때 상대 임동혁이 멘탈이 좋은 선수라 서브가 강하게 들어올 것이라고 말했다. 빗맞아서 들어오는 것도 대비하라고 했다. 아쉽지만 잘 했다. 열심히 해줬다”고 말했다. 

KB손해보험은 패했으나 승점 2점을 챙기고 3위에서 2위로 올라선 것에 만족해야 했다. 

이 감독은 발가락 상태가 좋지 않은 김정호에 대해서 “아직 발가락 통증이 있다. 사실 연습을 일주일 정도 못했다. 오늘도 마음 같아서는 빼고 싶었지만, 김정호마저 빠지면 어려워진다. 아픈 선수에게 좀 더 휴식을 줘야 했는데, 마음이 아프다. 그래도 열심히 했고 잘 싸워줘서 고맙다”고 말했다.

/knightjisu@osen.co.kr

홍지수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