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52.05°

2021.03.02(TUE)

이규한, 신의 혀로 등극한 셔누에 "맛도 모르는 애한테 지다니" 좌절 ('일단시켜')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1/01/16 12:19

[OSEN=전미용 기자] 이규한이 좌절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예능 '배달고파 일단시켜'에서는 좌절하는 이규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본격적으로 배달 음식 맛보기 게임이 진행됐다. 2가지 배달음식을 맛 본 후 맛있는 쪽을 선택.. 다수의 의견이 많은 쪽을 선택한 자들이 음식을 먹을 수 있고 가장 많이 맛본 사람이 '신의 혀'로 등극하는 게임.

1라운드 주제는 '마포 원조 맛집' 마포oo회관의 '바싹 불고기'가 공개되고 음식이 도착하자 신동엽은 "아 이게 배달이 된다"고 라며 놀라워했고 이규한은 "한번 시식만으로도 위액이 쏟아져 나온다"라고 감탄했다.

멤버들의 선택은 3:2로 나뉘었고 1번 바싹 불고기가 勝. 바싹 불고기를 선택한 멤버는 박준형, 현주엽, 셔누. 
박준형은 "김치찌개는 사실 많잖아. 바싹 불고기는 먹을 곳이 별로 없어. 여기서 먹어야 돼"라며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2라운드 '혼술 메뉴'1번 밀푀유나베가 배달됐고 이규한은 "한파로 추웠는데.. 삼키는 순간핫팩을 넘기는 느낌이다"라고 말했고 박준형은 "칼칼해"라고 평했다. 현주엽은 "나중에 죽처럼 밥을 넣어 먹어도 될 거 같다. 술이 생각난다"고 이야기했다. 

만두전골을 맛 본 신동엽은 "여기 만두 잘하네"라고 평했다. 이어 멤버들은 음식을 선택했고 3:2로 2번 만두전골이 勝. 신동엽, 셔누, 이규한은 행복해했다. 

3라운드 주제는 '보양 FlEX' 첫 번째 메뉴는 전복 버터구이. 두 번째 메뉴는 유황 오리 진흙구이였다. 유황 오리 진흙구이가 배달되자 멤버들은 비주얼에 감탄했고 맛을 본 박준형은 "먹을수록 담백하다"고 이야기했고 현주엽은 "사르르 녹는다"고 평했다. 

3라운드 역시 3:2.  2번 유황 오리 진흙구이 勝. 3번 연속 음식을 맛 본 셔누는 보양식을 먹으며 겉옷을 벗었다. 이에 현주엽이 부러운 눈으로 바라봤다.

이규한은 "3번 다 먹었어. 진짜 신의 혀네"라며 부러워했다. 전반전 '신의 혀'로 등극한 셔누는 특별 간식 젤라또를 맛 봤고 이규한은 "그거 쌀로 만든 거 같은데"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셔뉴는 "잘 모르겠는데요?"라고 대답했고 이규한은 "맛도 모르는 애한테 지다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jmiyong@osen.co.kr 

[사진]방송화면 캡처

전미용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