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69.96°

2021.03.02(TUE)

'디펜딩 챔피언' 아스날, 자책골 내주며 사우스햄튼에 0-1 패...FA컵 탈락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1/01/23 06:09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디펜딩 챔피언' 아스날이 사우스햄튼에 덜미를 잡히며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아스날은 23일(한국시간) 밤 영국 사우스햄튼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4라운드(32강)에서 사우스햄튼에 0-1로 패배했다. 전반 24분 아스날 수비수 가브리엘 마갈량이스의 자책골이 나왔다. 지난 시즌 FA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아스날은 조기에 탈락했다. 

아스날은 이날 주전 선수들 일부에게 휴식을 줬다. 에디 은케티아, 니콜라 페페, 윌리안, 세드릭 소아레스가 선발로 나섰고, 알렉상드르 라카제트, 토마스 파티, 부카요 사카 등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은 개인사로 인해 명단 제외됐다. 

사우스햄튼은 전반부터 아스날을 코너로 몰아넣었다. 전반 5분 제임스 워드프라우스가 처리한 코너킥이 예리하게 휘며 골대를 맞았다. 

전반 15분엔 체 아담스가 오른쪽 측면을 완벽하게 허문 후 슈팅을 때렸다. 베른트 레노가 슈퍼 세이브로 실점을 막았다. 

사우스햄튼의 공세는 결국 득점으로 이어졌다. 전반 24분 카일 워커-피터스가 오른쪽에서 연결한 킥이 마갈량이스의 발에 맞고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후반 들어 아스날은 이른 시간에 선수 교체 카드를 사용했다. 전반 13분 모하메드 엘네니와 가브리엘 마르티넬리가 빠지고 파티, 사카가 투입됐다. 이어 27분에는 라카제트가 수비수 엑토르 베예린 대신 투입됐다. 

아스날은 후반 추가시간까지 공세를 이어갔지만 득점을 만들지 못했다. 최근 리그 5경기에서 4승 1무의 성적을 거둔 아스날의 상승세는 FA컵 탈락으로 한풀 꺾이게 됐다. /raul1649@osen.co.kr

이승우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