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clear sky
68.67°

2021.04.10(SAT)

'5G 9골' 메시, 라리가 2월의 선수 등극 [공식발표]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입력 2021/03/05 14:38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리오넬 메시가 프리메라리가 2월의 선수로 선정됐다. 

프리메라리가는 6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리오넬 메시가 2월의 선수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메시는 지난 2월 5경기에 나서 7골을 넣었다. 올 시즌 19골로 프리메라리가 득점 선두에 오르고 있다. 메시는 루이스 수아레스(16골, AT 마드리드), 헤라르드 모레노(15골, 비야레알) 등에 크게 앞서 있다. 

메시의 활약으로 FC 바르셀로나는 선수 경쟁을 이어가고 있다. 16승 5무 4패 승점 53점으로 2위에 올라있다. 

프리메라리가는 "메시가 진정한 레전드인 것을 증명했다. 라리가에서 그는 총 508경기에 나서 463골을 기록중이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 10bird@osen.co.kr

우충원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