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5.1°

2018.01.20(SAT)

아틀레티코 시메오네, "비톨로-코스타 합류 통해 팀 성장 기대"

[OSEN] 기사입력 2018/01/03 15:55

[OSEN=이인환 기자] "두 선수의 합류는 팀에 큰 자극."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4일(한국시간) 캄프 디에스포르츠 데 예이다서 예이다와 2017-2018 스페인 코파 델레이 16강 1차전서 4-0 완승을 기록했다. 이 경기 승리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홈 2차전을 여유로운 상황에서 맞이하게 됐다. 

아틀레티코는 경기 시반부터 상대를 거세게 몰아쳤다. 아틀레티코는 33분 야닉 카라스코의 패스를 이어받은 디에고 고딘이 선제골을 기록했다. 그리고 4분 뒤 케빈 가메이로의 크로스를 페르난도 토레스가 감각적으로 밀어 넣으면서 단숨에 2-0으로 앞섰다.

후반에는 디에구 코스타의 복귀골도 터졌다. 교체 투입된 코스타는 후반 24분 자신의 복귀골이자 팀의 3번째 골로 격차를 더욱 벌렸다. 또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앙토니 그리즈만이 추가시간 쐐기골을 넣으며 4-0을 거뒀다.

아틀레티코는 코스타를 포함해서 비톨로도 데뷔전을 가지며 기대감을 높였다. 두 선수는 여름 이적 시장서 팀을 옮겼지만, 아틀레티코의 사정때문에 그 동안 출전하지 못하고 있었다.

경기 후 디에고 시메오네 감독은 "비톨로와 코스타의 합류를 통해 팀이 성장할 것이라 기대한다"며 "우리는 계속 발전하기를 원한다. 기존 선수들과 최고의 선수 두 명 이 가세해서 결과를 얻고 싶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날 관심을 모았던 코스타와 그리즈만의 투톱이 모습을 나타냈다. 시메오네 감독은 "코스타-그리즈만 투톱은 팀에 엄청난 공격력을 줬다"고 평가했다.

이어 "코스타의 합류는 팀에 큰 자극이 된다. 비톨로의 합류 역시 마찬가지다. 두 선수 모두 팀에 적응하는 것이 필요하겠지만, 하나의 과정이다"고 덧붙였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환 기자

Branded Content

 

오늘의 핫이슈

달라스 프랜차이즈 엑스포 한국어 특별 세미나 ,인천행 왕복 항공 티켓 경품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