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0.0°

2020.09.26(Sat)

"세상 살만하다고 느껴"..박지윤, 수해 피해 복구 위해 2천만원 기부 [전문]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8/03 18:06

[OSEN=민경훈 기자] 27일 오후 서울시 용산구 서울드래곤시티 스카이브릿지에서 '더블유 코리아' 제12회 유방암 인식 향상 캠페인 자선 행사가 개최되어, 이를 기념하기 위한 포토행사가 진행됐다. 박지윤이 포토월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rumi@osen.co.kr

[OSEN=박판석 기자] 방송인 박지윤이 수해 피해를 입운 이재민들을 위해서 2천만원을 쾌척했다.

박지윤은 4일 자신의 SNS에 기부 소식을 알렸다. 박지윤은 "사고 당시 구급대원분들이 오실거라는 얘기를 듣고 비를 맞으며 서있는 어쩌면 짧다면 짧은 시간에도 아이들과 함께 그런 상황에 놓인게 너무 참담하고 무서웠다"라며 "하루 아침에 집을 잃고 가족을 잃으신 분들의 심정을 어떻게 헤아릴 수 있을까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그는 "때마다 다른 기준으로는 큰 돈이 아닐 수 있지만 소소하게나마 기부 소식 알리는 이유는 요즈음 정말 쉽게 할 수 있고 이럴 때 저도 세상이 살만하다고 느끼기 때문입니다"라고 기부 소식을 알리는 밝혔다.

박지윤은 기부 소식을 알리는 장문의 글과 함께 희망브릿지에 2천만원을 이체한 내역을 함께 게시 했다. 

지난달 27일 오후 부산 금정구 경부고속도로 상행선에서 2.5톤 화물차가 박지윤, 최동석 가족이 탄 차량을 들이받은 사고가 발생했다.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해당 화물차 운전자는 40대로 사고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에서 운전을 하다가 고속도로에 잘못 진입했다.

다행히 박지윤의 가족은 경상만 입고 근처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박지윤은 OSEN과 인터뷰에서 "걱정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음주운전에 대한 경각심 만큼은 다시 한 번 당부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하 박지윤 SNS  글 전문


.




.


는 어쩌면 짧다면 짧은 시간에도


?




.




.

,
길/pps2014@osen.co.kr

박판석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