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19.06.17(Mon)

‘놀라운 토요일’ 안현모X신아영, 혼돈의 받아쓰기서 ‘논리왕’ 등극

[OSEN] 기사입력 2019/05/17 18:02

tvN 제공

[OSEN=김나희 기자]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 방송인 안현모와 신아영이 출연한다.

18일 저녁 7시35분 방송되는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의 2부 코너 ‘도레미 마켓’에서는 ‘뇌섹녀’ 안현모와 신아영이 활약하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안현모와 신아영이 등장하자 멤버들 모두 “오늘을 첫 번째에 먹을 수 있겠다”면서 열렬히 환호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두 사람은 긴장된 표정으로 “역대급 최악의 게스트가 될 것 같다”며 걱정스러운 마음을 내비쳤다. 안현모는 “팝송을 많이 들어서 가요는 잘 모른다”고 털어놨고, 신아영 역시 “평소 가사보다는 멜로디를 듣는 편”이라며 겸손한 면모로 눈길을 끌었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노래가 흘러나오자 신아영은 “라이브로 들었던 노래”라고 말해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박나래도 “이 가수의 음악을 다 들었다”며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역대급 난이도에 멤버들 간 설전이 계속되고, 심지어 김동현은 “다른 나라 말이 나왔다”면서 ‘놀토’ 최초로 아랍어를 받아쓰기 판에 적어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아무 말이나 던지자”며 멤버들의 혼란이 계속되는 상황 속 두 뇌섹녀 게스트는 멤버들을 논리적으로 설득해 이목을 모았다. “파열음 소리가 나야 한다”, “된소리는 이 노래에는 어울리지 않는다”고 전문 지식을 쏟아내는가 하면, 가사의 문맥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후 받아쓸 부분을 추리해 감탄을 자아냈다고. 또한 힌트를 얻어내기 위한 영어 개인기마저 방출, “정말 고급 개인기”라는 멤버들의 탄성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이날 간식 게임에는 도플갱어 퀴즈가 출제된 가운데, 너도나도 주워 먹기 경쟁을 펼쳐 폭소를 유발했다. 이 밖에도 문세윤은 물오른 개그감으로, 피오와 넉살은 완벽한 ‘놀토’ 적응력으로 녹화 내내 맹활약을 펼치며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한편 ‘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 nahee@osen.co.kr

김나희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