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8.6°

2018.09.20(THU)

Follow Us

中, '한반도 문제서 文대통령 입장 중시…관련국들 대화해야'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05 00:57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특별사절단이 교착상태에 빠진 북핵협상 중재 등을 위해 방북한 가운데 중국이 한반도 문제 해결을 위해선 관련국간 대화를 강화해야 한다며 특사단 파견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5일 정례브리핑에서 지금은 한반도 평화정착에 있어 매우 중요한 시기라며 문 대통령이 최근 특사단 파견 이유를 설명한 데 대해 평론을 요구받고 "우리는 문 대통령의 발언을 중시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관련국간 대화를 강화하고, 서로 더 많은 선의와 성의를 보이길 희망한다"고 답했다.

화 대변인은 "한반도 문제의 본질은 안보 문제이고, 관련국간 상호 신뢰가 부족한 것이 현재의 문제점"이라며 "특히 북미, 남북 등 관련국들은 대화와 협상을 통해 상대의 합리적인 안보 우려를 균형적으로 해결하고 상호 신뢰를 쌓아야만 한반도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영구적인 한반도 평화를 실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체제 프로세스를 추진해야 한다고 일관되게 주장해 왔다"면서 "판문점 선언과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의 성과와 정신은 완전히 일치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3일 청와대에서 연 수석·보좌관 회의 모두발언에서 "지금은 한반도 평화정착에 있어 매우 중요한 시기"라며 "북한에 특별사절단을 파견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등 5명으로 구성된 대북 특별사절단은 5일 오전 특별기로 평양에 도착했다.

chinakim@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방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