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57.1°

2018.11.22(THU)

Follow Us

서울 냉면값 1년새 10% 올라 8천800원…외식비 상승세는 꺾여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05 14:09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서울 지역 냉면 가격이 1년 새 10%가량 올라 지난달 9천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소비자원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www.price.go.kr)을 보면 8월 기준으로 서울 지역 외식 메뉴 8개 가운데 7개 가격이 지난 1년간 올랐고 1개만 같았다.

8월 서울 냉면 가격은 한 그릇 평균 8천808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8천38원)보다 9.6%(770원) 올라 인상률이 가장 높았다.

삼겹살 가격은 200g당 1만6천489원으로 3.7% 올라 두 번째로 상승 폭이 컸다.

이어 김치찌개 백반(2.6%), 칼국수·김밥(1.8%), 비빔밥(1.4%), 삼계탕(0.8%) 순으로 많이 올랐다. 자장면은 4천923원으로 지난해와 가격이 같았다.

지역별로 외식비는 수천원씩 차이가 났다.

냉면의 경우 가격이 가장 비싼 서울이 8천808원이었지만 가장 싼 충북·제주는 7천원으로 서울이 1천800원가량 비쌌다.

삼겹살은 가장 싼 강원이 200g에 1만1천444원으로 가장 비싼 서울(1만6천489원)의 3분의 2 정도에 불과했다.

최저임금 인상 영향 등으로 올해 들어 오르기만 했던 외식비는 8월 들어 상승세가 한풀 꺾였다.

8월 외식비는 전달과 비교해서 8개 품목 가운데 7개가 변동이 없었으며 비빔밥은 1.4%(8천500원→8천385원) 하락했다.

[표] 서울 지역 올해와 지난해 8월 주요 외식비

(단위 : 원)

┌────┬────┬───┬───┬───┬───┬───┬───┬───┐

│ │냉면 │비빔밥│김치찌│삼겹살│자장면│삼계탕│칼국수│김밥 │

│ │ │ │개 백 │(200g│ │ │ │ │

│ │ │ │반 │) │ │ │ │ │

│ │ │ │ │ │ │ │ │ │

├────┼────┼───┼───┼───┼───┼───┼───┼───┤

│올해 8월│8,808 │8,385 │6,000 │16,489│4,923 │14,231│6,731 │2,192 │

│ │ │ │ │ │ │ │ │ │

├────┼────┼───┼───┼───┼───┼───┼───┼───┤

│작년 8월│8,038 │8,269 │5,846 │15,894│4,923 │14,115│6,615 │2,154 │

│ │ │ │ │ │ │ │ │ │

├────┼────┼───┼───┼───┼───┼───┼───┼───┤

│인상률 │9.6% │1.4% │2.6% │3.7% │0% │0.8% │1.8% │1.8% │

└────┴────┴───┴───┴───┴───┴───┴───┴───┘

※ 자료 : 한국소비자원

sungjinpark@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박성진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