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77.5°

2018.11.13(TUE)

Follow Us

삼성 하반기 공채 시작 “1만 명 안팎 채용할 듯”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05 08:39

삼성이 5일 삼성전자 등 계열사를 필두로 올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채를 시작했다. 삼성전자·디스플레이·SDI·전기·SDS 등 삼성의 5개 전자 계열사는 이날부터 신입사원 공채 원서를 접수하고 있다. 삼성증권ㆍ카드ㆍ생명 등 금융 계열사 5곳은 6일부터, 삼성물산·호텔신라·제일기획 등 기타 계열사 4곳은 7일부터 지원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서류 마감일은 14일 오후 5시로 모두 동일하다. 서류 심사를 통과한 사람을 대상으로 한 삼성 직무적성검사(GSAT)는 다음달 21일 동시에 열린다. 삼성은 GSAT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계열사별로 임원 면접, 직무역량 면접, 창의성 면접을 진행한 뒤 최종 합격자를 연말에 발표할 계획이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올 상반기에 4000여 명을 뽑은 삼성이 하반기에는 1만 명 안팎을 채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업계에서는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사업을 하는 삼성전자 디바이스솔루션(DS) 사업 부문에서만 이번에 4500명 정도 신규 채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

하선영 기자 dynamic@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