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1.1°

2018.11.21(WED)

Follow Us

'아내의 맛' 정준호, 추석특집 스튜디오 첫 출동..이하정과 공개 키스♥

[OSEN] 기사입력 2018/09/10 16:15

[OSEN=하수정 기자] “정준호 첫 출연에 ‘아내의 맛’ 녹화장이 뒤집어졌다?!”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정준호가 스튜디오 녹화장에 전격 첫 출연, 찰진 입담과 과감한 사랑꾼의 면모로 현장을 뒤집었다.

오늘(11일) 방송될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5회 방송분에서는 드디어 정준호가 녹화장에 첫 등장, 물오른 입담과 재치로 MC들의 혀를 내두르게 하는가 하면, 영화의 한 장면 같은 달달한 부부 뽀뽀를 감행한다. 더불어 함소원의 시어머니를 보고 ‘조폭 두목’ 캐스팅 제안까지 하면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키는 ‘출구 없는 매력’을 발휘한다.

이와 관련 그동안 MC들과 패널들이 모두 기다려왔던 정준호가 처음으로 녹화장에 출연, ‘아내의 맛’ 부부들이 완전체를 이루면서 현장은 흥분감으로 휩싸였다. 더욱이 정준호는 멋지게 기른 수염과 한복을 입고 나타나, ‘묵직한 존재감’을 폭발시켰던 상황. 정준호는 처음 만난 함소원의 중국 시부모님들조차 ‘쌍엄지’를 치켜들 정도로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배우 포스’를 분출, 현장을 사로잡았다. 더욱이 녹화가 시작되면서 정준호의 존재감은 더욱 폭발하기 시작했다. 정준호가 어떻게 참고 살았나 싶을 정도의 화려한 입담과 재치, 노련한 MC들의 자리조차 위협할 정도의 ‘찰진 진행력’을 선보이면서, 녹화장에 때 아닌 ‘정준호 웃음주의보’가 내려지는 초유의 사태를 발생시킨 것.

특히 정준호의 활약에 그 동안 다른 부부들 사이에서 외로이 스튜디오에 있던 아내 이하정의 얼굴에도 웃음꽃이 핀 가운데, 정준호가 ‘아내의 맛’ 부부들의 ‘파도타기 릴레이 뽀뽀’에 뒤늦게 탑승, 과감하고 달콤한 ‘공개 뽀뽀’를 선사하며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부부 릴레이 뽀뽀’를 하정만 못 했다며 패널들이 부추기자 정준호는 어머니들이 계신 앞이라 살짝 망설였던 터. 하지만 정준호의 어머니가 괜찮다며 허락하자, 정준호는 망설임 없이 하정에게 다가서서 사랑을 담은 입맞춤을 했다. 이에 지켜보던 정준호의 어머니 또한 아들 내외의 알콩달콩한 모습에 흐뭇함을 감추지 못했다.

뿐만 아니라 정준호는 카리스마가 남다른, 화통한 함소원의 시어머니를 처음 만난 후 시어머니의 화끈한 매력에 빠져, 새로 제작중인 영화 출연을 제의, 현장을 놀라게 했다. 정준호는 시어머니에게 ‘조폭 두목’ 역할을 제안하며, “액션신이 가능하시냐”고 정중하게 질문을 건넸던 상황. 이에 함소원의 시어머니가 “뺨은 잘 때린다”고 대답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과연 정준호의 캐스팅 작업은 성공할 수 있을지, 끝없는 웃음폭탄을 선사한 정준호의 매력은 어디까지일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정준호의 숨겨왔던 입담과 재치는 박명수와 이휘재 조차 감탄할 지경이었다”라며 “멀리서 모이신 시부모님들을 웃기는 센스, 아내를 다정하게 챙기는 사랑꾼의 면모, 영화제작자로서 소원의 시어머니를 캐스팅하고자 노력하는 등 정준호의 활약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11일(오늘) 방송될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15회분은 밤 10시 방송된다./hsjssu@osen.co.kr

[사진] TV CHOSUN ‘아내의 맛’
 

하수정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