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9.4°

2018.11.21(WED)

Follow Us

보잉 Duwamish 강 오염에 대한 책임으로 고소

[시애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8/22 16:50

두 환경단체들은 보잉의 군용 배달 공장이 PCB(폴리 염화 비페닐)을 두와미시 수로로 배출해 수질 오염 방지법을 위반한다고 말했다. 이에 보잉은 오염된 수질의 복구를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투퀼라, 워싱턴 (AP)- 보잉 항공기 회사가 오염물질을 배출해 두와미시 강을 오염시키는 것이 위법 수준을 한참 넘었다는 새로운 소송이 제기되었다.

KOMO- TV는 환경단체, 퓨젯 사운드 키퍼와 폐기 처리 프로젝트가 투퀼라에 있는 군용 배달 공장이 유독성 높은 폴리 염화 비페닐의 온상으로 폭우가 쏟아지듯 흘려보내 먹이사슬 내로 침투한다고 보도했다.

이 단체들은 수질 오염 방지법 위반으로 보잉을 고소중에있다.

보잉은 자신들이 정화작업에 투자, 폭우 치료와 서식지 복원 등 두와미시 수로 하류의 수질 보존을 위해 얼마나 전념하고 있는지 입증했다고 말했다.

두와미시 수로에 대한 테스트를 실시한 결과 발암물질인 폴리 염화 비페닐이 위험수치 이상으로 확인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소송에는 오염이 범고래의 먹이로 쓰이는 물고기도 오염시키고 있다는 사실도 포함되어 있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