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8.8°

2018.09.21(FRI)

Follow Us

최지만, 통산 첫 번째 끝내기 투런포 작렬...탬파 홈12연승

[OSEN] 기사입력 2018/09/10 19:51

[OSEN=서정환 기자] 최지만이 끝내기 투런포를 작렬했다. 

최지만은 11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 홈구장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벌어진 ‘2018시즌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에 3번 지명타자로 출전했다. 최지만은 4타수 1안타 1홈런 2삼진 1타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의 끝내기 홈런으로 탬파베이가 6-5로 역전승했다.  

사이영상을 노리는 투수 코리 클루버와 최지만의 대결로 관심을 모았다. 최지만은 1회 첫 타석에서 보기 좋게 삼진을 당했다. 2회 탬파는 조이 웬들의 3루타, 윌리 아담스의 적시타로 1-1 동점을 이뤘다. 제이크 바우어스는 투런 홈런으로 클루버를 무너뜨렸다.

2회 2사 만루에서 등장한 최지만은 클루버의 사구에 왼쪽 허벅지를 맞으면서 밀어내기 타점을 추가했다.

최지만은 4회말 2사 1,2루에서 등장했다. 2루 주자 말렉스 스미스가 3루에서 주루사를 당하며 최지만의 기회는 없었다. 최지만은 5회말에도 삼진을 당해 1루를 밟지 못했다. 최지만은 7회말에도 중견수 뜬공에 죽었다.

클리블랜드는 5회 호세 라미레스의 1타점 적시타, 6회 브랜든 가이어의 2타점 2루타가 터져 4-4 동점을 이뤘다. 7회 욘더 알론소의 야수선택에 라미레스가 홈인해 클리블랜드가 5-4로 뒤집었다.

탬파베이는 9회말 2사에서 토미 팜이 안타를 치고 나갔다. 마지막 타자 최지만은 극적인 끝내기 투런포를 터트려 구단에 홈경기 12연승 신기록을 안겼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환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