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4.0°

2019.08.18(Sun)

'집사부일체' 장윤정 "결혼 전 외로웠다‥가족이 내 버팀목" [Oh!쎈 리뷰]

[OSEN] 기사입력 2019/07/21 03:06

[OSEN=김수형 기자] 장윤정이 결혼 전 외로웠던 과거를 떠얼리며 속내를 전했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장윤정이 사부로 출연했다.

트로트 교실 후 장윤정이 멤버들을 위해 식사를 챙겼다. 살뜰히 챙기는 장윤정 모습에 모두 감동했다. 장윤정은 평소에도 후배들을 많이 부른다면서 "일상의 절반이 후배들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면서  "나름대로 무명시절 절시했던 것이 밥, 누가 밥 사준다 그러면 너무 고맙더라, 지금은 돈을 벌지만 후배들 밥을 먹어야겠다 생각했다"고 했다.

이에 이승기는 "왜 장회장이라 불리는 이유를 알겠다, 후배들을 사랑하는 따뜻한 마음 때문"이라 했고,
이상윤은 "자기자신도 챙기시냐"고 질문, 장윤정은 "결혼하기 전에 혼자 슬퍼해, 내가 기댈 데가 없다는 생각에, 아주 많이 슬퍼했다"면서  "결혼하니 남편이 옆에 있고, 가족이란 내 든든한 버팀목이자 기댈 곳이 있어, 
가족이 건네준 따뜻한 말 한마디, 하루의 끝자락에 날 보고 웃어주는 가족을 보면 더 잘해야지 생각한다"면서 
가족이란 선물이 자신의 버팀목이라 전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쳐 

김수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