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1.4°

2018.12.12(WED)

해외호텔·크루즈 일자리 큰장 선다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11 08:04

오늘 그랜드힐튼 서울서 채용회
13개국 26개사 250여 명 모집

해외 유명 호텔의 호텔리어와 크루즈 일자리가 12일 열린다. 서울 그랜드힐튼 서울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8 서울 국제트래블마트 관광산업 취업 페스티벌’에 미국과 호주, 아일랜드, 마카오,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아랍에미리트, 일본, 영국 등 13개국 26개사가 한국인 인재를 찾기 위해 몰려든다. 현장에서 면접해 250여 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참여 기업은 힐튼 저팬, 메리어트 카이로, 쉐라톤 마닐라 등 세계적인 호텔 체인부터 크루즈, 면세점, 여행사 등 다양하다. 채용 직종은 호텔리어, F&B매니저, 판매직, 홀매니저, 카지노 딜러, 요리사 또는 부요리사, 한국인 전담 또는 중요인물(VIP) 전담 매니저 등 다양하다.

외국 정부와 관광협회도 참여해 취업을 위한 각종 정보를 제공한다. 일본 정부 관광국은 일본 내 관광산업의 시장 동향과 채용 정보를 소개한다. 미국의 로얄 캐리비안 크루즈와 아랍에미리트의 더블유 팜 두바이, 호주의 하이드로 마제스틱 호텔은 인사담당자를 직접 보내 현지 업무환경과 취업에 필요한 직무정보 등을 알려준다.


국제트래블마트 취업 페스티벌 참여업체

이번 채용 행사에서 일자리를 얻지 못했더라도 희망하는 회사를 정해 정부가 지원하는 맞춤형 취업훈련을 할 수 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이들 업체와 구직자를 연결하는 맞춤형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해외 취업 연수를 알선하는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은 “이곳에서 입사 컨설팅과 인적성검사와 같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기찬 고용노동선임기자 wolsu@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