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8.6°

2018.01.17(WED)

'1987' 북미부터 홍콩까지 해외 개봉 확정..거침 없는 흥행세

[OSEN] 기사입력 2018/01/03 15:12

[OSEN=지민경 기자] 압도적인 몰입감, 배우들의 열연, 강한 울림까지. 완벽한 3박자를 갖춘 영화로 남녀노소 관객들의마음을 훔치며 새해에도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영화 '1987'이 북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등 해외에서 개봉을 속속 확정하고 있다. 거침없는 흥행세가 국내에서 해외로 뻗어가고 있다.

'1987'은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냈던 사람들의 가슴뛰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가장 먼저 해외 관객들을 만나는 곳은 북미다. 지난달 29일 선개봉 이후 현지에서 쏟아지는 뜨거운 호응에 오는 1월 12일 뉴욕, 샌디애고, 댈러스, 시카고, 뉴저지, 애틀랜타, 시애틀, 토론토, 벤쿠버, 하와이, 워싱턴 DC, 라스베가스, 덴버 등 북미 전역으로 확대 개봉한다. 같은 날 대만에서도 약 30개관 개봉을 확정하고 세계 영화 팬들을 만난다.  

1월 18일엔 호주와 뉴질랜드에서 '1987'이 개봉한다. 이어 2월 1일에 싱가포르, 3월 8일엔 홍콩과 마카오, 올 연말에 일본까지 순차적으로 영화가 선보여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유럽 등 해외 각지에서도 '1987'에 대해 높은 관심을 드러내고 있어 해외 개봉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CJ엔터테인먼트 해외배급팀 최윤희 팀장은 “영화 '1987'을 꿰뚫고 있는 민주주의는 전세계인의보편적인 가치라는 면에서 공감 가능한 정서를 담고 있다”며 “무엇보다 시민들의 작은 용기가 만들어낸 드라마틱한 한국의 민주주의 역사가 의미적으로 훌륭할 뿐만 아니라 강렬한 감동을 선사한다는 면에서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을 샀던 거 같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7일 평단과 언론의 찬사를 받으며 개봉한 영화 '1987'은 영화를 본 관람객들의 뜨거운 호평까지 이어지며 입소문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장준환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과 김윤석-하정우-유해진-김태리-박희순-이희준 등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의 뜨거운 연기 시너지가 더해져, 강렬한 드라마와 묵직한 울림을 선사할 '1987'은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mk3244@osen.co.kr

[사진] '1987' 포스터

지민경 기자

Branded Content

 

오늘의 핫이슈

코리아데일리닷컴 핫딜, 마운틴하이 리프트 티켓 45달러 판매
맨유, 즐라탄 복귀골에도 2부 브리스톨에 1-2 충격패
나에게 딱 맞는 차는 뭘까? 100% 정확한 자동차 심리테스트!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