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7.6°

2018.09.24(MON)

Follow Us

통일부 '남북공동연락사무소 14일 개소로 준비'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10 19:01

南 100명-北 50명 참석으로 조율중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통일부는 개성공단에 설치하기로 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14일에 개소하는 방향으로 준비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연락사무소 개소 시점과 관련, "주 후반 개소를 위해 실무준비를 차질없이 해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14일 개소식으로 상정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그렇게 계획하고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남북은 공동연락사무소를 오는 18∼20일 열리는 정상회담 이전에 개소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그는 개소식 참석인원과 관련, "지금 현재 50명에서 100명 사이 규모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참석자는 남측이 100명, 북측이 50명 안팎이 참석하는 방향으로 최종 조율을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 당국자는 이날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된 뒤 국회에 제출될 때 첨부될 판문점선언 이행에 필요한 비용추계서와 관련, "통일부가 관계부처와 협의해서 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해 내년에 필요한 비용으로 2천억∼3천억원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transil@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정진

관련기사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9월14일 개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