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7°

2018.09.20(THU)

Follow Us

[속보] ‘댓글공작 혐의’ 조현오 전 경찰청장 재소환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9/11 17:11


이명박 정부 시절 경찰의 댓글 공작을 지휘한 혐의를 받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 [연합뉴스]

이명박 정부 시절 경찰의 ‘댓글공작’을 총지휘한 혐의를 받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 12일 경찰에 2차 출석했다.

경찰청 특별수사단은 이날 오전 조 전 청장을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피의자로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조 전 청장은 이날 오전 9시 2분쯤 취재진 앞에서 “경찰청 댓글공작 특별수사단은 일부 일탈된 글을 언론에 흘려 여론을 호도하려고 하고 있다”며 “여론조작이라고 그러는데 하루 댓글 8.2건, 트윗 14건 가지고 여론 조작이 가능한가. 모든 댓글과 트윗을 공개하라”고 말했다. 이어 “죄도 없는 무고한 사람을 여론몰이하는 게 공작”이라고 했다.

조 전 청장은 지난 5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경찰청에 소환돼 14시간 동안 조사를 받은 바 있다. 당시 조 전 청장은 댓글작업을 통해 여론을 조작했다는 의혹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그는 “제가 지시한 것은 허위사실로 경찰을 비난하는 경우 적극 대응하라고 한 것밖에 없다”고 주장했었다.

특수단은 이날 조사에서도 조 전 청장이 댓글공작을 기획한 경위, 활동체계, 댓글공작으로 대응한 현안에 대해 집중 추궁할 예정이다.

조 전 청장은 2010~2012년 경찰청장 재직 당시 경찰청 보안국과 정보국 조직을 동원해 온라인에서 이명박 정부에 우호적인 댓글을 달게 하는 등 사이버 여론대응 활동을 주도한 혐의를 받는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